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월수금 09:30 ~ 20:00
  • 화목 09:30 ~ 18:00
  • 토요일 09:30 ~ 13:30
  • 점심시간 12:30 ~ 13:30

공휴일 (점심시간 없음)

*인공신장실 진료시간
월,수,금 : 오전 7시~오후11시
화,목,토 : 오전 7시~오후 6시

전화상담문의

  • 031-907-7511
  • FAX. 031-907-7510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늦게 자는 어린이, 비만 위험 높아
취침 시간은 늦은 아이는 비만의 위험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타났다.



스웨덴 카롤린스카 연구소 Claude Marcus 교수 연구팀은 비만 예방 프로젝트에 참여한 107명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해당 연구를 진행했다. 참가자 중 절반 이상은 이미 과체중이거나, 부모가 비만해 체중 증가의 위험이 높은 것으로 간주하였다.

연구팀은 참가자가 2~6세 사이일 때 신체활동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손목 장치를 사용해, 매년 1주일 동안 아이들의 수면 습관을 기록했다.

연구 결과, 오후 9시 이후에 잠자리에 든 아이들은 BMI(체질량 지수)와 허리 사이즈가 많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리고 이는 총수면 시간과는 관련이 없었다. 또한, 비만한 부모의 아이가 과체중일 가능성이 더 컸는데, 연구팀은 이 아이들이 다른 아이들보다 취침 시간이 더 늦다는 것을 발견했다.

이에 Marcus 교수는 “늦은 취침 시간이 아동의 체중을 늘리는 요인은 맞지만, 부모는 아이를 일찍 재우기 위해 서둘러서는 안 된다”라고 말했다. 그는 “오후 9시를 넘기는 것이 체중 증가와 직접적으로 연결되는 것이 아니라, 늦게 자는 것이 생활 양식에 큰 영향을 주기 때문”이라며 “부모는 취침 시간을 정할 때 규칙적인 일상생활을 유지하는 데 집중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는 소아과학저널에 실렸으며 CNN, HealthDay 등이 보도했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4시 이후 절대 먹어서는 안 되는 간식 4가지
다음글 : 호흡기 위협하는 '코로나19, 미세먼지' 이기는 비책은